구글 애널리틱스 360, 언제 써야 할까요

구글 애널리틱스 360, 언제 써야 할까요

2019년 9월 18일 Analytics Consulting 0

안녕하세요, 이번 글에서는 구글 애널리틱스 360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360 이란 무엇이며, 어떠한 장점이 있는지를 말이죠. 구글 애널리틱스 360은 구글 애널리틱스의 유료 버전을 의미합니다. 여러분이 GA를 사용하지만 비용이 들지 않는다는 것은 현재 무료 버전을 사용하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당연히 돈을 내고 사용할 정도라면 무료와 비교될 만큼의 장점이 있어야 합니다. 비록 많은 돈을 지불하더라도 솔루션의 활용 가치를 높인다면 그 이상의 효과를 누릴 수 있겠죠. 그럼 유료 버전은 언제 사용해야 하며 비용은 얼마나 드는지 알아보겠습니다.


분석 담당자에게 최상의 환경을 제공


분석 보고서를 작성하다 보면 가장 큰 장벽에 부딪히는 게 아무래도 데이터 샘플링입니다. 아쉽게도 구글 애널리틱스 무료 버전에서는 일정 수준이 트래픽이 발생할 경우 세그먼트를 2~3개 얹히면 데이터 샘플링에 걸립니다. 전체 Raw 데이터가 아닌 일부 데이터를 기준으로 액션 플랜 도출을 위한 근거를 산출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물론 샘플링은 분석을 위한 통계 기법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샘플링 비율이 낮을 경우 데이터 결과는 신뢰도가 떨어지며 데이터 왜곡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세그먼트를 적용했더니 데이터가 샘플링에 걸리는 경우

GA360은 데이터 조회 범위가 속성 기준으로 최대 10억 히트입니다. 여기서 총 히트란 페이지뷰, 이벤트(클릭 및 스크롤 등), 거래수를 합한 데이터를 의미합니다. 무료가 속성 기준 최대 1,000만 히트임을 감안하면 엄청난 차이인데요. 여러 조건이 얽히고설킨 데이터를 조회해도 샘플링에 걸릴 확률이 줄어듭니다. (데이터의 양이 기준치를 초과하면 유료에서도 샘플링이 걸리곤 합니다) 


여러분이 운영하시는 서비스의 지난 30일간 조회수를 확인하고 싶다면, ‘관리 – 속성 설정’ 메뉴에서 속성 조회수를 확인하시면 됩니다. 한 달간 조회수가 1,000만을 초과할 경우 아래와 같이 경고 메시지가 뜨게 됩니다. 하지만 메시지가 뜬다고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한 달 조회수가 5,000만을 넘기지 않는 이상 데이터 수집 및 조회가 중단되는 경우는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다만 수집되는 데이터가 많을수록 앞에서 설명드린 샘플링에 걸릴 확률 및 데이터를 조회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길어지겠죠.


최근 30일 조회수가 1천만을 넘어가면 경고가 뜹니다

맞춤 퍼널 기능을 활용한 행동 패턴 분석 


아래 화면은 GA360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맞춤 퍼널 기능입니다. 우선 세그먼트를 2개나 적용했지만 데이터 샘플링이 걸리지 않았습니다. 뿐만 아니라 기존 GA에서는 아래와 같이 퍼널을 설정하려면 사전에 목표를 설정하고 단계별 데이터를 미리 수집해야 아래와 같은 깔때기 모양의 퍼널을 구현할 수 있지만, GA360에서는 기존에 수집된 데이터를 퍼널의 한 단계로 조회할 수 있습니다. 



제가 지난 글에서 GA 신규 웹앱 속성에서 퍼널 분석 기능이 추가되었다고 말씀드린 게 바로 이 기능입니다. 분석하는 입장에서 무료와 유료를 병행 사용하다 보면 유료 버전의 매력에 빠질 수밖에 없게 됩니다. 때문에 가격이 조금 비싸지만 분석을 통해 그 이상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면 GA360을 도입하는 것을 권장드리는 이유입니다.  


GA360의 최대 장점은 맞춤 퍼널 기능입니다 🙂

구글 빅쿼리 연동을 통한 통합 데이터 분석


GA 360의 또 다른 장점 중 하나는 데이터를 구글 빅쿼리에 연동하면 자동으로 데이터가 전송됩니다. 이렇게 되면 광고 및 내부 DB에 쌓인 데이터와 GA 데이터를 엮어서 분석할 수 있고, 기존 UI에서 벗어나 쿼리를 날려서 원하는 형태의 데이터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 단, 데이터를 조회하기 위해 SQL 쿼리에 익숙해야 합니다. 


분석을 영역을 넓히려면 SQL 활용 역량을 키우시는 것을 권장드립니다. 최근에는 다양한 온라인 강의와 설명이 잘 되어 있는 도서가 많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책을 추천드리자면 ‘데이터 분석을 위한 SQL 레시피’라는 책이 실무 예제 위주로 되어 있습니다. 



GA 무료 버전은 빅쿼리 연동이 어렵고 복잡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빅쿼리 사용을 통한 데이터 분석이 필요한 시점이 되면 유료 버전으로 변경하는 것을 고려하게 됩니다. 연동을 하게 되면 최근 13개월 데이터가 빅쿼리에 쌓이게 되며, 데이터 적재가 제대로 되지 않을 경우 알림이 오도록 하는 기능도 있습니다. 


빅쿼리는 데이터 조회 및 저장에 드는 비용이 상당히 저렴하기 때문에 많은 기업에서 사용하는 추세입니다. 다만 아무리 비용이 저렴하더라도 복잡한 쿼리 조회 횟수가 증가하게 되면 그에 따라 비용이 증가하니 이와 관련한 내부 가이드는 필요해 보입니다. 


GA 360 비용은 연간 15만 달러부터 시작 (기준치 초과 시 트래픽 연동 과금)


GA 유료 버전을 사용하려면 최소 15만 달러 이상의 금액을 지불해야 합니다. 구매를 원하실 경우 리셀러 파트너 대행사에 문의를 하시면 됩니다. 다만 내부에 데이터 활용을 위한 준비가 되어 있는 상태에서 GA 360을 사용하는 것과 그렇지 않은 상태에서 사용하는 것은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라이센스 비용은 연간으로 청구되는데 월 비용만 생각하더라도 적지 않은 금액입니다. 


아무리 장비가 좋아도 사용하지 않으면 소용이 없듯이 솔루션에 투자하기 앞서 이를 사용할 인력이 있는지부터 체크하시길 권장드립니다. 인력이 없다면 이를 대행할 수 있는 대행사와 같이 일을 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대행사를 선정하실 경우 기술 및 운영 지원이 얼마나 체계적인지, 담당하는 컨설턴트는 누구인지를 꼼꼼하게 체크하세요.


지금까지 GA 360의 다양한 장점과 가격, 도입을 하기 전에 고려할 점에 대해 설명드렸습니다. 최근 분석의 트렌드는 하나의 분석 도구를 사용하지 않고, 상황에 맞는 적절한 분석 도구를 사용해서 데이터를 한 곳에 모은 뒤 이를 마케팅 자동화시키거나 SQL 질의를 통해 분석하는 추세입니다. 하지만 무료를 사용해도 분석을 못하는 것은 아닙니다. 무료와 유료의 기능 차이보다 데이터에 대한 관심과 분석 담당자의 역량이 분석 보고서의 퀄리티를 결정한다는 점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